[시인의 애송시] 이생진 시인 ‘벌레 먹은 나뭇잎’



한평생을 시와 함께 살아온 노 시인은 “좋은 시를 쓰기 위해서는 넓은 시야가 중요하고, 넓은 시야를 갖기 위해서는 여러 사람과의 소통과 다양한 경험이 중요하다”고 했다.20일 만난 섬을 노래하는 시인으로 유명한 이생진(93) 시인은 과거 교사로 근무하던 시절 방학이면 배낭을 메고 전국의 섬을 찾아다니며 시를 썼던 …
기사 더보기


안전사이트 ☜ 확인해 보러가기


추천 기사 글